Home 신앙이야기 복지이야기 사는이야기 여행이야기 사진이야기
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'
└-> 신앙고백 기독교 사이트 말씀묵상 이스라엘 여행기

신앙고백 Confession of Faith
하나님 저를 통해 무엇 하시길 원하실까?
하나님의 세미한 음성에 귀 기울이며, 하나님의 특별한 부르심에 응답하라.



NAME    박시현
TITLE    천국 (마태복음)

마 3:2
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왔느니라  




마 5:3
심령이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요

마 5:10
의를 위하여 핍박을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라

마 7:21
나더러 주여 주여 하는 자마다 천국에 다 들어갈 것이 아니요
다만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야 들어가리라

마 11:12
세례 요한의 때부터 지금까지 천국은 침노를 당하나니 침노하는 자는 빼앗느니라

마 19:14
예수께서 가라사대 어린 아이들을 용납하고 내게 오는 것을 금하지 말라
천국이 이런 자의 것이니라 하시고
마 18:4
그러므로 누구든지 이 어린 아이와 같이 자기를 낮추는 그이가 천국에서 큰 자니라

마 5:20
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의가 서기관과 바리새인보다 더 낫지 못하면
결단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

마 19:23
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
부자는 천국에 들어가기가 어려우니라




마 13:44
천국은 마치 밭에 감추인 보화와 같으니
사람이 이를 발견한 후 숨겨 두고 기뻐하여 돌아가서
자기의 소유를 다 팔아 그 밭을 샀느니라

마 13:45-46
45 또 천국은 마치 좋은 진주를 구하는 장사와 같으니
46 극히 값진 진주 하나를 만나매 가서 자기의 소유를 다 팔아 그 진주를 샀느니라  




마 5:19
그러므로 누구든지 이 계명 중에 지극히 작은 것 하나라도 버리고 또 그같이 사람을 가르치는 자는
천국에서 지극히 작다 일컬음을 받을 것이요
누구든지 이를 행하며 가르치는 자는 천국에서 크다 일컬음을 받으리라

마 11:11
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하노니 여자가 낳은 자 중에 세례 요한보다 큰이가 일어남이 없도다
그러나 천국에서는 극히 작은 자라도 저보다 크니라

마 13:24,30
24 천국은 좋은 씨를 제 밭에 뿌린 사람과 같으니
30 둘 다 추수 때까지 함께 자라게 두어라 추수 때에 내가 추숫군들에게 말하기를
    가라지는 먼저 거두어 불사르게 단으로 묶고 곡식은 모아 내 곳간에 넣으라 하리라

마 13:31-32
31 천국은 마치 사람이 자기 밭에 갖다 심은 겨자씨 한 알 같으니
32 이는 모든 씨보다 작은 것이로되 자란 후에는 나물보다 커서 나무가 되매
    공중의 새들이 와서 그 가지에 깃들이느니라

마 13:33
천국은 마치 여자가 가루 서말 속에 갖다 넣어 전부 부풀게 한 누룩과 같으니라

마 13:38
밭은 세상이요 좋은 씨는 천국의 아들들이요 가라지는 악한 자의 아들들이요

마 13:47-50
47 천국은 마치 바다에 치고 각종 물고기를 모는 그물과 같으니
48 그물에 가득하매 물 가로 끌어 내고 앉아서 좋은 것은 그릇에 담고 못된 것은 내버리느니라
49 세상 끝에도 이러하리라 천사들이 와서 의인 중에서 악인을 갈라 내어
50 풀무 불에 던져 넣으리니 거기서 울며 이를 갊이 있으리라

마 18:23, 35
23 천국은 그 종들과 회계하려 하던 어떤 임금과 같으니
35 너희가 각각 중심으로 형제를 용서하지 아니하면
    내 천부께서도 너희에게 이와 같이 하시리라

마 20:1, 16
1   천국은 마치 품군을 얻어 포도원에 들여보내려고 이른 아침에 나간 집 주인과 같으니
16 이와 같이 나중 된 자로서 먼저 되고 먼저 된 자로서 나중 되리라

마 22:2, 14
2  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
14 청함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

마 25:1, 13
1  그 때에 천국은 마치 등을 들고 신랑을 맞으러 나간 열 처녀와 같다 하리니
13 그런즉 깨어 있으라 너희는 그 날과 그 시를 알지 못하느니라


-->


번호  글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95   욥기 ~ 6장    박시현 2008/08/26 7479
94   (욥 23:10) 나의 가는 길을 오직 그가 아시나니    박시현 2008/08/01 7448
93   여리고 성 앞의 소경이 저이오니, 저를 불쌍히 여기소서.    박시현 2008/04/16 7498
92   충성되고 지혜 있는 종 (마 24:45)    박시현 2007/11/13 8120
91   11월 독서 - 신약성경    박시현 2007/11/02 7984
90   compassion    박시현 2007/10/24 8410
89   춤추고 노래하라 [3]   박시현 2007/07/27 8207
  천국 (마태복음)    박시현 2007/07/10 8236
87   하나님의 일을 생각지 아니하고 (마 17:23) [1]   박시현 2007/06/28 7567
86   너희는 나를 누구라 하느냐? (마 16:15) [1]   박시현 2007/06/26 8140
85   왜 의심하였느냐? (마 14:31) [2]   박시현 2007/06/20 7287
84   씨 뿌리는 비유를 들으라 (마 13:1-23)    박시현 2007/06/13 7016
83   여호와 이레 (창 22:14)    박시현 2007/06/12 7060
82   합당한 자를 찾으라 (마 10:11)    박시현 2007/04/24 7456
81   The workers are few.    박시현 2007/04/10 7681
80   Have mercy on us, Son of David.    박시현 2007/04/10 8265
79   나는 입이 뻣뻣하고 혀가 둔한 자니이다 (출 4:10-12) [1]   박시현 2007/04/05 7303
78   reopen    박시현 2007/04/05 13462
77   your faith has healed you.    박시현 2007/03/23 7516
76   you of little faith!    박시현 2007/03/21 7620
75   small gates, on the rock    박시현 2007/03/20 7521
74   ASK ...    박시현 2007/03/15 7694
73   will reward you. (마 6:4)    박시현 2007/03/13 7620
72   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라    박시현 2007/02/23 6996
71   사랑하는 형제여... [3]   박시현 2007/01/02 7904
70   말씀 묵상하는 방법 (이관형목사님편)    박시현 2006/12/04 8196
69   사랑은 우리 안에 있는 것이 아니며    박시현 2006/11/29 7841
68   새순 순장님들께 감사의 글, 새신자반 코디를 내려 놓으며    박시현 2006/11/16 8022
67   낙담되고 실의에 빠졌을 때 (2) [3]   박시현 2006/10/31 8072
66   오직 여호와는 그 피난처가 되시도다    박시현 2006/09/19 8104
1 [2][3][4]
 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ChanBi